주사위의 잔영 소감 놀이

느낌 및 경고: 오리지널 포립시절 주잔 생각하시는 분들은 피하시는게 좋습니다.

오리지널 제작진 몇명이 포함되어 제작된 게임이지만 베이스만 차용한 딴 게임입니다.

싱글플레이=게임 훈련 및 육성(강화와 진화,교환을 위한..)

멀티플레이=전투와 운영이 최고여서 1등으로 나가다가도
골 지점 앞 두칸에서 워프 먹고 귀환되기를 두번 먹어서 꼴찌로 갔다가 2~3등으로 밀려나기도 함.
전투마저 이겼다 생각했더니 스위치로 결과 뒤바뀌어서 진다거나 (이걸 노리는 독특한 덱도 있습니다.)

게임자체를 하기 싫게 만들었던 일러와 아바타 디자인은 생각보다 별 문제가 안되었습니다.
막상 뚜껑 열고 해보니 재밌어서 신경이 안 쓰이네요.
거슬렸던건 초반에 어쩔수 없이 들어야했던 성우들 목소리(로제피나 목소리 전 듣기 거북하덥니다..)였네요.
게임 자체는 재밌고 가챠확률도 제작사 감안했을때 꽤 괜찮고
단순했던 포립시절의 주잔에 여러 요소들을 넣어서 약간 복잡해졌는데
단순 능력치와 주사위 운만이 아닌 게임 운영이 필요해져서
아주 재밌게 놀고 있습니다.
따로 느낀점 하나는.. 멀티플레이 보상이 너무 적은 느낌입니다.
덕택에 경쟁하는 게임이 아니라 다양한 변수로 즐기기 좋은 게임이지싶네요.


큐라레 서비스종료가 아쉬웠는데 더 좋은 대체재가 나온 느낌입니다.
모처럼 폰게임 오랫동안 재밌게 하네요.
멀티플레이 게임 자체를 이렇게 재밌게 한게
판타지마스터즈 사호노 터진 이후로 처음입니다.
(저와 제 친구들에게 그 전의 판마는 진짜 최고의 게임이었네요)

게임하면서 찍은 스샷들입니다.
모니터로 보면 심각한 그래픽과 디자인에 절망할수도 있습니다만
이거 폰겜입니다
문제는 흥행 실패할거같은 불안감이..
오픈도 뜬끔없이 갑자기 했는데..
전 창세4도 캐시 질러가며 재밌게 했거든요.(...)

카드가 나온게 별로 없어서 가챠는 창세 파트2 캐릭 나올즘에 하는게 좋을듯싶습니다

아 저도 포립시절 유저입니다.
주잔은 채팅하다 심심할때나 하는 정도였지만..

호불호가 많이 갈리는데..
오리지널 했던 유저중 하나지만
저로선 오리지널은 제 기억이나 다른분들도 그렇고
실상은 좋은 카드 있으면 그냥 필승하는 게임이었던걸로 기억되기에
추억보정으로 미화되었다고 생각하고 재밌게 하고 있어서 좋습니다..


4만원 과금하고도 무과금인분들보다 카드(세계지기) 획득률이 안 좋은건 함정..